[건강단행본 72] 암! 면역이면 충분하다

No. 072

【저자 | 서재건】

서지정보

1판 1쇄 발행 : 2015년 04월 20일
발행처 : 건강다이제스트社
발행순서 : 72번
디자인 : 표지·내지 외주제작
저자 : 서재건
쪽수 : 127쪽
정가 : 12,000원
ISBN : 9788975870934(8975870936)

목차

CHAPTER_1 면역을 바로 알면 암이 두렵지 않다
01. 암과 면역력 그 촘촘한 그물망   
02. 암을 치유하는 버섯 다당체의 면역 원리

CHAPTER_2 활성 버섯 다당체 AHCC 제대로 알기
01. 의사들도 처방하는 AHCC 무엇인가?
02. AHCC는 버섯, 그 이상의 면역력 증진제
03. AHCC의 안전성은 최고 수준
04. AHCC의 국제적 연구 현황 “놀라워”

CHAPTER_3 AHCC의 과학적인 면역증진 효과
01. 암 치료에 AHCC 어떤 작용 하길래?
02. AHCC 섭취 후 암 환자의 면역 상태가 변화하는 진짜 이유

CHAPTER_4 AHCC와 암  임상 결과 속으로
01. 암세포가 줄어들고 진행이 멈추고
02. 간암에 AHCC “생존율 증가, 재발률 감소”
03. 위암에 AHCC “회복되는 사례로 효과 입증”
04. 유방암에 AHCC “유의하게 연명 효과 입증”
05. 폐암에 AHCC  “재발과 전이 막는 데 효과 입증”
06. 대장암에 AHCC “생존율 증가로 주목”
07. 두경부암에 AHCC “종양 축소 효과로 관심”
08. 자궁암에 AHCC  “실험결과 인유두종 바이러스가 사라졌다”
09. 난소암에 AHCC “종양 증식 억제에 효과”
10. 다발성 골수종에 AHCC “암세포가 사라진 임상사례”
11. 췌장암에 AHCC “부작용 경감과 삶의 질 향상에 도움”

CHAPTER_5 화학요법(항암제)과 AHCC 어떤 비밀 있을까?
01. AHCC는 항암제 부작용 감소에 큰 효과
02. 항암제의 부작용 경감효과 5가지
03. AHCC는 항암 치료 중에 사용하는 것이 안전한가?

에필로그 | 암 치료 시 AHCC 적용 방법

저자 소개

저자 서재건 원장은…
•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 졸업
• 전)서울복음의원, 구로성심의원 원장
• 전)암 전문병원 행복한병원 병원장
• 전)경기대학교 대체의학대학원 겸임교수
• 현)성은실버요양원 원장(www.silver100.kr)
• 현)성은의원 원장(www.happyhospital.or.kr)
• 현)암 난치병연구원(www.amcoach.or.kr)

책 소개

암! 면역이면 충분하다

아직도 암=사망선고로 여기는 사람들이 많다. 암을 이겨낸다는 것이 그만큼 힘들기 때문이다.  
지금 세상에는 암을 치료한다는 다양한 방법이 있고, 암을 이기게 해준다는 식품도 수없이 많지만 여전히 암은 잘 치료되지 않는 난치병, 불치병으로 악명을 떨치고 있다.

사정이 이렇다보니 암 진단을 받으면 어떻게 해야 할지 막막하다. 어떤 치료를 해야 할지, 어떤 식품을 먹으면 좋을지 갈팡질팡 혼란스럽다.

그런데 최근 암 환자들에게 각별한 희소식을 담은 건강서적이 출판돼 주목을 받고 있다. 건강다이제스트에서 펴낸 <암! 면역이면 충분하다>가 바로 그것이다. 이 책에서 전하는 메시지는 분명하다. 암 치료는 면역에서 그 해답을 찾아야 한다는 것이다.

이 같은 사실은 수많은 연구를 통해 밝혀진 사실이고, 따라서 내 몸의 면역네트워크만 건강해지면 암은 저절로 소멸될 수 있다고 주장하는데 그 근거는 과연 뭘까?

면역네트워크 활성화시켜 암 소멸법 제안

건강다이제스트에서 펴낸 <암! 면역이면 충분하다>는 지난 15년간 암 환자를 치료하는 수많은 방법들을 연구하고 실험해온 한 현직의사의 임상보고서와도 같은 책이다.

이 책의 저자인 성은의원 서재건 원장은 암 환우와 그 가족들에게 암 치유와 재활을 위한 방법들을 끊임없이 설파해온 주인공이다.

그는 일찍이 암에 대한 모든 연구가 면역력 저하가 문제라고 하는 데 착안했다. 따라서 암 치료의 해법도 우리 몸의 면역네트워크를 회복시키면 되는 거라고 생각했다. 세상에 수없이 제시되고 있는 다양한 치료 방법들이 있지만 암에 관한 한 면역력 활성화 방법이 가장 중요한 치료방법이라고 여겼다.

그런데 이상했다. 암을 치료하는 현대의학의 모든 치료방법들은 이런 면역네트워크를 철저히 말살시키는 방법을 썼던 것이다.
그래서 시작했다. 면역네트워크를 활성화시킬 방법 연구에 몰두했다. ‘과연 우리 몸의 복잡한 면역네트워크를 활성화시킬 물질이 이 지구상에 존재할까?’

건강다이제스트에서 펴낸 <암! 면역이면 충분하다>는 그 집념의 산물이다. 암을 치료할 수 있는 확실한 방법을 한 가지라도 찾아내고 싶어 했던 서재건 원장의 오랜 열망이 일구어낸 결과물이기도 하다.

이 책에서 서재건 원장이 우리 몸의 면역네트워크를 활성화시켜서 암을 이길 비책으로 소개한 것은 버섯 다당체 AHCC이다.

서재건 원장은 “오랫동안 임상에 적용해 본 의사로서의 경험으로 볼 때 버섯 다당체 AHCC는 암 환자의 면역네트워크를 깨어나게 하는 데 매우 훌륭한 역할을 하는 식품”이라며 “다양한 임상경험과 버섯 다당체를 이용한 각종 논문들이 이 같은 사실을 입증해주고 있다.”고 말한다.

오늘도 생사의 갈림길에서 사는 암의 행운을 거머쥐기 위해 고군분투 노력 중인 수많은 암 환우들!

건강다이제스트에서 펴낸 <암! 면역이면 충분하다>는 분명 희망의 등불이 되어줄 수도 있을 것이다. 수많은 건강식품 중에서 유일하게 많은 의사들로부터 인정을 받고 있는 면역물질이 AHCC이기 때문이다. 또 다양하게 검증된 임상 적용 결과와 대규모 병원 연구 결과를 함께 가지고 있는 면역식품이 AHCC이기 때문이다.

이러한 AHCC의 항암 면역효과가 총공개돼 있는 <암! 면역이면 충분하다>는 그래서 사는 암의 기적을 열 또 하나의 비상구가 되어줄 수도 있을 것이다.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 [신년특별기획2] 면역력을 좌우하는 몸속 비밀 3가지 ‘뭐길래?’

    2018년 01월 건강다이제스트 희망호 46p

    【건강다이제스트 | 건강칼럼니스트 문종환】 질병에 걸리지 않으려면? “마땅히 면역력을 키워야 하죠.” 그러면 어떻게 면역력을 키울까? “면역식품을 먹으면 되죠.” 이렇게 간단하면 얼마나 좋을까? 과연 면역 증강 식품을 먹어 면역력을 키울 수 있을까? 답은 글쎄다. 지금부터 면역력의 키를 쥔 우리 몸속에 숨겨진 비밀 3가지를 소개한다. PART 1. 면역력의 핵심은 장, 자율신경, 세포 건강에서 가장 중요한 핵심 키워드가

  • [화제의 상품] 의사가 만든 면역력 증강식품 입소문 타고 인기 솔솔~

    2017년 06월 건강다이제스트 푸름호

    【건강다이제스트 | 이은혜 기자】 암 환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일이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의사. 그래서 암 환자들의 희망지기가 되고 있는 사람. 염창환병원 염창환 박사의 의학적 행보가 최근 또 다시 화제다. 그것은 암 환자들의 동행자로 살아온 지난 20년간 늘 꿈꾸어 오던 일이었다고 한다. ‘암이 생기는 것을 미리 막을 수만 있다면?’ 그 실마리를 찾기 위해 절치부심해온 그였다. 그랬던

  • [헬스라이프] 감기 잡는 면역, 어떻게 올릴까?

    2017년 02월 건강다이제스트 감사호

    【건강다이제스트 | 건강칼럼니스트 문종환】 몇 년 전 추운 겨울 어느 날 어떤 농가를 방문했던 적이 있다. 4~5살 되는 여자 아이가 맨발로 눈 쌓인 뜰에서 놀고 있었다. 입은 옷도 보는 사람이 추울 정도로 얇았다. 아이 부모에게 물었다. “저렇게 놀아도 동상이나 감기 걸리지 않나요?” “태어날 때 너무 약하게 태어나 강하게 키워야겠다고 생각하고 나름대로 훈련을 시켜 지금은 괜찮아요.”

  • [명의의 건강제안] 면역력의 열쇠 정상 체온 유지는 “무리한 체중감량, 과로를 피하세요”

    2016년 12월 건강다이제스트 감사호

    【건강다이제스트 |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박민선 교수】 건강한 성인은 갑작스런 추위에도 36~37.5도 정도의 정상 체온을 유지하지만, 온도 조절 능력이 떨어지는 마른 분, 혈관질환이나 치매, 파킨슨병 등 퇴행성 뇌질환이 있는 사람들은 체온조절이 어려워지기 쉽습니다. 또 혈액순환이 느려지면 면역력이 떨어지기 쉬워져 겨울철 건강관리의 첫 관문은 정상 체온 유지에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우선 열 손실을 막으려면 얇은 옷을

  • [명의의 건강제안] 면역력의 열쇠 정상체온 유지는 “규칙적인 운동, 균형 잡힌 식사가 중요합니다”

    2016년 12월 건강다이제스트 감사호

    【건강다이제스트 | 인제대 의대 서울백병원 비만센터 강재헌 교수】 인체는 체온을 일정하게 유지하도록 되어 있으며, 정상범위는 측정 부위에 따라 다르나 요즘 흔히 측정하는 고막체온 기준으로 35.4~37.8도입니다. 체온이 이러한 정상범위를 벗어나면 신체 기능에 이상이 생기게 됩니다. 추운 환경에 오래 노출되거나 질병이나 스트레스로 인해 체온조절 체계가 적절히 작동하지 않을 때 체온이 내려가게 됩니다. 정상체온보다 0.5~1도만 낮아져도 면역력이 떨어지고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