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하를 얻고도 건강을 잃으면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정기구독 02-702-6333

  • [2018년 12월 특집] 2018년을 달군 건강키워드 3가지 총정리

    2018년 12월 건강다이제스트 감사호 33p

    【건강다이제스트 | 허미숙 기자】 2018년 한 해가 저물어가고 있습니다. 올 한 해도 굵직굵직한 건강 이슈가 우리 사회를 강타했습니다. 우리 모두를 경악시킨 라돈 침대의 역습부터 미세플라스틱의 위험한 경고까지 대형 이슈들이 우리 사회를 뒤흔들었습니다. 여기에다 세균에 대한 우리들의 인식까지 바꾸어 놓은 장내세균 신드롬까지 다양한 건강 이슈들이 올 한 해를 뜨겁게 달구었습니다. 2018년을 마무리하면서 올 한 해를 휩쓴

  • [2018년 12월 특집] PART 2. 미세플라스틱 위험한 경고에서 우리가 알아야 할 사실들

    2018년 12월 건강다이제스트 감사호 38p

    【건강다이제스트 | 허미숙 기자】 【도움말 | 서강대학교 화학과 이덕환 교수】 미세먼지에 이어 또 하나의 공포로 떠오른 미세플라스틱! 2018년을 달군 건강 키워드 중 이름도 생소한 미세플라스틱의 위험한 경고도 빼놓을 수 없을 것이다. 또 하나의 환경적 재앙으로 불리며 우리 건강의 위험물질로 급부상 중이다. 벌써 그 실체를 드러내며 경고음도 내기 시작했다. 사람의 대변에서 미세플라스틱이 검출됐다는 보고가 발표됐기 때문이다.

  • [2018년 12월 특집] PART 3. 의학의 빅뱅 ‘장내세균’ 열광 속에서 우리가 알아야 할 사실들

    2018년 12월 건강다이제스트 감사호 42p

    【건강다이제스트 | 허미숙 기자】 【도움말 | 분당서울대병원 소화기내과 이동호 교수】 올 한 해 우리 사회를 달군 건강 키워드 중에서 ‘장내세균’에 대한 열광도 빼놓을 수 없다. 이름도 생소했던 장내세균이 인기검색어로 등장했고, 세균에 대한 인식까지 바꿔놓았다. 세균은 원래 나쁜 이미지다. 건강을 해치는 주범쯤으로 여긴다. 하지만 장내세균은 이 같은 생각에 반기를 든 세균이다. 건강을 지키는 비밀병기이자 면역력을 좌우하는

  • [2018년 11월 특집] 건강 100세 일급비밀 혈관, 위, 뇌 군더더기 비우고 건강 채우기

    2018년 11월 건강다이제스트 행복호 33p

    【건강다이제스트 | 서울ND의원 박민수 의학박사】 건강관리에서 비우기는 내 몸을 간결하게 하는 작업이다. 내 몸에 붙은 각종 군더더기를 말끔히 제거해 내 몸 리폼의 토대를 만드는 일이다. 내 몸의 군더더기들은 건강 100세를 방해하는 장애물들이다. 너무 많은 음식, 너무 많은 술, 너무 많은 담배, 너무 많은 걱정, 너무 많은 스트레스들은 내 몸 경영으로 나아갈 때 짊어진 쓸데없는 짐들이다.

  • [2018년 11월 특집] PART 2. 건강 100세 일급비밀 ② 위 비우기

    2018년 11월 건강다이제스트 행복호 38p

    【건강다이제스트 | 서울ND의원 박민수 의학박사】 우리의 위는 항상 가득 차있다. 과도한 칼로리와 온갖 유해 영양소들은 우리 몸과 혈관을 망친다. 위가 채워지면 머리는 비워지고 혈관에는 기름이 가득 찬다. 위산이 식도로 역류하면 장벽은 허물어지고 장내세균총은 파괴된다. 위를 비우는 건강식사법인 전식, 조식, 절식, 기피식, 수식, 작식을 성실히 수행하자. 전식하기 되도록 가공되지 않은 전체음식을 먹어라 전체 음식은 가공과 제거

  • [2018년 11월 특집] PART 3. 건강 100세 일급비밀 ③ 뇌 비우기

    2018년 11월 건강다이제스트 행복호 41p

    【건강다이제스트 | 서울ND의원 박민수 의학박사】  우리의 뇌는 각종 스트레스로 가득 차 있다. 스트레스는 우리 몸의 교감신경계를 교란시키고 활성산소를 과잉 생산한다. 스트레스가 심하거나 지속되면 교감신경계와 부교감신경계의 균형이 깨어진다. 부교감신경계를 압도하는 교감신경계에 의해 아드레날린이 폭발적으로 분비된다. 아드레날린은 눈앞의 위기를 이겨내도록 돕는, 인간이 생존하기 위해 꼭 필요한 호르몬이지만 지속적인 긴장상태를 초래한다. 아드레날린이 쉼 없이 흘러나오는 상황은 만성피로, 무기력함,

  • [2018년 10월 특집] 암에서 멀어지는 남녀노소 대처법

    2018년 10월 건강다이제스트 결실호 34p

    【건강다이제스트 | 건강칼럼니스트 문종환】 남녀노소 막론하고 암에 걸린다. 도시와 시골 구분 없이 암에 걸린다. 한때는 성인에 국한해서 걸린다 하여 성인병이라 이름이 붙여지기도 했다. 그런데 이제는 아니다. 여기저기 남자·여자, 젊은 사람·노인 가리지 않고 암에 걸린다. 그래서 성인병에서 생활습관병으로 바꿔 부르기 시작했다. 맞다. 잘못된 생활습관의 오랜 지속으로 암이 발생한다. 지금부터 암이 발생하는 장소와 연령, 성별에 따라 나눠서

  • [2018년 10월 특집] PART 2. 젊은 암 VS 노인 암 똑똑한 대처법

    2018년 10월 건강다이제스트 결실호 40p

    【건강다이제스트 | 건강칼럼니스트 문종환】 한때는 성인병으로 부르던, 그것도 주로 50~60대 이후에서나 볼 수 있었던 암은 이제 그 누구도 예외가 아닌 게 되었다. 연령에 관계없이 누구나 암에 걸릴 수 있다는 얘기다. 갓 태어난 아기마저 예외가 아니니 이제 그 원인을 분석하여 처방할 때가 되었다. 아이의 건강은 부모의 영향을 절대적으로 받는다. 유전적인 것은 물론이고 태어나서부터 성인이 되어 분가할

  • [2018년 10월 특집] PART 3. 남자 암 VS 여자 암 똑똑한 대처법

    2018년 10월 건강다이제스트 결실호 44p

    【건강다이제스트 | 건강칼럼니스트 문종환】 남자에게서 많이 발생하는 암과 여자에게서 많이 발생하는 암의 유의미한 차이는 없다. 한 가지 차이점을 꼽는다면 5대 암(발생순위 상위 다섯 개) 중 남자는 전립선암, 여자는 갑상선암과 유방암 정도가 포함된다는 것 정도다. 그런데 우리가 더 중요하게 고려해야 할 요소가 있다. 암 진단 순위보다는 암으로 인한 사망자 수에 더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는 것이다. 계속되는

  • [2018년 09월 특집] 고혈압 약 대신 꼭 실천해야 할 10계명

    2018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가을호 32p

    【건강다이제스트 | 건강칼럼니스트 문종환】 고혈압 약 속에 포함된 발암물질로 인해서 또 한 번의 폭풍우가 몰아치고 있다. 우리나라 고혈압 환자 600만 명! 천만 명 시대가 멀지 않았다는 체념 섞인 목소리에 기름을 퍼 붓는 소식이 전해졌다. 발사르탄, 이 발암물질이 고혈압 약에 포함됐다는 소식이다. “혈압 잡으려다 사람 잡겠다.”며 도처에서 비명이 빗발치고 관계기관은 뒷북 수습에 허둥대는 모습이다. 이번 고혈압

  • [2018년 09월 특집] PART 2. 고혈압 약 대신 내가 꼭 해야 할 10가지

    2018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가을호 36p

    【건강다이제스트 | 건강칼럼니스트 문종환】 세균성 질병뿐 아니라 고혈압을 포함한 생활습관병 모두 내 몸과 마음을 바꾸거나 움직여 치유해야 하는 질병이다. 물론 경우에 따라서 병원에서 처방하는 약이 도움이 될 때가 있다. 증상이 너무 심하게 나타나거나 할 때는 일시적인 증상 완화를 위해서 약을 복용해야 한다. 그것으로 병원에서 처방하는 약의 임무는 끝났다. 그리고는 근본적인 치유과정에 들어가야 한다. 그리고 그

  • [2018년 08월 특집] 과식·폭식·간식·야식·외식… ‘오식’에 숨어 있는 건강 함정

    2018년 08월 건강다이제스트 행운호 32p

    【건강다이제스트 | 허미숙 기자】 갑상선암을 이겨내고 10년 넘게 장기생존하고 있는 전봉수 씨가 건강철칙으로 삼고 있는 것이 있다. 유방암 수술 후 제대로 사는 법을 알게 됐다며 암도 축복이 됐다고 말하는 추선희 씨가 암 수술 후 철두철미하게 지키는 것이 있다. 생사를 위협하는 암과의 사투에서 기사회생한 이들이 이구동성으로 실천하고 있다며 강조하는 건강 수칙! 먹고 또 먹는 과식 끊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