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의에게 듣는다] 평생 허리 펴고 사는 비결 “제대로 걷기만 해도 척추 건강은 지킬 수 있습니다”

2018년 02월 건강다이제스트 열광호 20p

【건강다이제스트 |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명예이사장】

20년 전 PC가 우리의 일상으로 들어오더니 10년 전부터는 스마트폰이 생활에 없으면 안 되는 필수품으로 자리 잡았습니다. 두 기기 모두 우리의 생활을 보다 윤택하게 만들었다는 점에서는 이견이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척추·관절 비수술 치료에 일생을 바친 필자의 입장에서는 척추·관절 건강을 해치는 원인으로 보이기도 합니다. 나쁜 자세로 PC와 스마트폰을 사용하다 척추·관절질환을 앓는 환자가 날로 급증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이유로 척추·관절 건강을 지키기 위한 운동법에 대해 묻는 이들도 참 많습니다. 이때 필자가 꼭 해주는 말이 있습니다. 여러 가지 운동법이 있지만 제대로 걷기만 해도 좋은 효과를 볼 수 있다는 것입니다.

▶ 어깨와 등은 곧게 펴고, 양팔을 흔들면서 걸으면 전신운동 효과도 있고 척추의 균형을 맞추는 데도 아주 좋습니다. 필자 또한 걸을 때 의식적으로 올바른 자세로 걷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는 편입니다.

▶ 생활하는 틈틈이 기지개를 켜는 습관도 근골격계 질환을 예방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기지개는 구부정해진 자세로 인해 한쪽으로 치우쳤거나 휘어지고 굳어진 관절과 근육이 제자리를 찾게 도와주는 역할을 하기 때문입니다.

▶ 보다 더 절실히 척추·관절을 생각한다면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때 추천할 만한 운동은 ‘뒤꿈치 들고 제자리 뛰기’입니다.

특히 이 운동을 할 때 다리와 복부에 긴장을 주면 단기간에 많은 칼로리도 소모할 수 있습니다. 비만은 척추·관절의 적입니다. 체중이 늘면 자연스럽게 관절에 부담을 주게 되고, 결국 근골격계 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뒤꿈치 들고 제자리 뛰기는 하는 요령도 쉽습니다. ①선 채로 두 발을 나란히 한 다음 발뒤꿈치를 들고 앞꿈치로 가볍게 뛰어주면 됩니다. ②뛰는 동안에는 양손으로 아랫배의 천추혈(배꼽 양 옆으로 좌우 3cm에 위치)을 지그시 눌러주면 됩니다. 천추혈을 눌러주면 식욕억제 효과가 있기 때문입니다. 또 장의 묵은 찌꺼기 배출을 도와 복부비만 해소에도 효과가 있습니다.

▶운동만큼이나 식사도 중요합니다. 허리디스크 환자의 경우 뼈와 디스크에 좋은 음식을 제대로 섭취하지 못해 필요한 영양소를 충분히 공급받지 못했다고 봐도 무방합니다. 기본적으로 모든 영양소를 골고루 섭취하면서 뼈와 디스크에 좋은 음식을 좀 더 신경 써서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뼈와 디스크에 좋은 음식을 한 가지 추천하라고 한다면 양송이 마늘 볶음입니다. 버섯은 뼈 건강에 중요한 비타민 D가 풍부하고, 마늘은 디스크에 의한 신경 트러블을 해소하는 데 효과가 있습니다. 풍부한 영양을 자랑하고 맛에서도 빠지지 않으므로 적극적으로 활용하시기 바랍니다.

일반적으로 척추·관절 질환은 나쁜 습관 등이 오랜 시간 누적되어 발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따라서 꾸준한 운동을 통해 척추·관절을 강하게 만드는 것이 중요합니다. 2018년 무술년에는 척추관절 건강을 위한 운동을 꾸준히 해보는 한 해가 될 것을 추천합니다.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명예이사장은 한방(韓方) 비수술 치료법으로 근골격계 질환을 고치는 허리박사로 유명하다. 한방의 표준화·과학화·세계화를 선도하고 있으며, 현재 재단법인 자생의료재단 명예이사장을 맡고 있다.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 [이승남 박사의 건강제안] 치매, 막을 수 없을까요?

    2018년 02월 건강다이제스트 열광호 12p

    【건강다이제스트 | 강남베스트의원 이승남 박사】 누구나 가장 걸리기 싫어하는 질병 중에서 항상 상위 순위를 다투는 치매, 막을 수 없을까요? 2017년에도 치매 환자가 무려 73만 명에 이르렀고, 이는 노인 10명 당 1명꼴이라고 합니다. 또한 2025년경에는 100만 명, 2043년경에는 200만 명까지 이를 지경이라고 합니다. 2043년경에는 지금 인구로 따지면 약 20%가 치매에 걸리게 되는 셈입니다. 치매는 의학용어로 ‘dementia’라고

  • [박민선 교수의 건강제안] ‘계산’만 하는 뇌, ‘싫다 좋다’만 표현하는 몸 조화로운 화해법

    2018년 02월 건강다이제스트 열광호 16p

    【건강다이제스트 |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박민선 교수】 우리가 갈등하고 망설이는 이유 58세 여성이 숨차고 가슴이 답답한 증상을 호소했습니다. 이 같은 증상은 움직이지 않고 가만히 앉아 있거나 자려고 누웠을 때 주로 발생하였고, 집안일을 하거나 돌아다닐 때는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환자는 심혈관 질환 검사를 원해 내원하였지만 심장이나 폐의 질환은 움직일 때 더 악화된다는 주치의의 설명에 의아해했습니다. 우리는 가끔 어떤

  • [명의에게 듣는다] 평생 허리 펴고 사는 비결 “하루 30분 바르게 걷기는 척추 건강을 지키는 기본입니다”

    2018년 02월 건강다이제스트 열광호 18p

    【건강다이제스트 | 서울대병원 재활의학과 정선근 교수】 손상된 척추 디스크에 재생의 기운을 불어넣는 최고의 운동은 바로 ‘바르게 걷기’입니다. 허리디스크나 무릎 연골이 손상되었을 때 걷기 운동을 시킨 그룹이 운동을 하지 않은 그룹에 비해 월등하게 회복이 빠르다는 것은 임상시험과 동물실험에서 공통적으로 밝혀진 결과입니다. 2017년 출판된 연구에 따르면 지난 5년간 주당 20km 이상 뛴 사람과 전혀 운동을 하지 않은

  • [명의에게 듣는다] 평생 허리 펴고 사는 비결 “틈틈이 스트레칭+바른자세가 허리 건강을 좌우합니다”

    2018년 02월 건강다이제스트 열광호 22p

    【건강다이제스트 | 굿닥터튼튼병원 박춘근 병원장】 우리나라 국민들의 척추 건강이 해마다 나빠지고 있습니다. 2015년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발간한 주요 수술 통계연보에 따르면 상위 5개 수술 중 4위가 일반 척추수술로, 총 15만 5450명이 수술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40대 이후로는 일반 척추수술이 상위 3위, 그리고 60대 이후부터는 2위로 상승했습니다. 100세 시대가 도래한 시점에서 척추 건강이 새로운 돌발 변수로 떠오른

  • [명의의 건강비결] 생활습관 바꿔 참건강 선물하는 명의,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가정의학과 송홍지 교수

    2018년 02월 건강다이제스트 열광호 26p

    【건강다이제스트 | 정유경 기자】 “아프지 않고 살려면 관계의 건강을 지키세요!” 배우 황정민은 “다 차려진 밥상에 숟가락을 얹은 것 뿐”이라는 겸손한 시상 소감으로 더욱 유명해졌다. 또 다른 의미로 다 차려진 밥상을 받는 사람이 있다.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가정의학과 송홍지 교수와 마주 앉은 환자다. 체중 조절이 필요한 환자에게 ‘운동 처방’을 내리고, 간 수치가 높은 환자에게 ‘금주 처방’을 내리는 것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