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하를 얻고도 건강을 잃으면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정기구독 02-702-6333

[김형일의 건강칼럼] 술도 조금씩 마시면 건강에 도움 된다고?

2018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가을호 69p

【건강다이제스트 | 서울메디칼랩 김형일 의학박사】

우리에게 진정 필요한 것은 무엇인가? 우리에겐 진정 여러 가지 많은 것들이 필요할까?

오늘날을 정보화 시대라고 부른다. 옛날은 석기시대, 청동기시대, 철기시대 그리고 기계문명시대라고 불렀었다. 그 시절에는 각각 질 좋은 석기와 청동기 석기 그리고 기계를 소유한 인간이 그렇지 못한 자들보다 우위를 점할 수 있었다.

마찬가지로 현재는 고급정보를 가진 자가 저급정보를 가진 자들보다 더 우위에 위치한다는 표현이기도 하다. 하지만 실은 우리의 자랑스런(?) 정보화 시대도 이제 석양의 해처럼 바다 속으로 잠겨야 할 때가 왔다. 지금 우리는 어쩌면 너무도 많은 정보의 폭풍 속으로 삶과 인정과 문명이 빠져 들어가고 있는지도 모른다. 너무도 많고 불필요하고 틀린 정보가 쏟아져 나와 홍수를 이루고 있다.

“포도주를 적당히 먹으면 암이 예방된다?” “커피 한 잔은 성인병을 예방하고 항암효과가 있다?” “녹차는 자주 많이 마실수록 좋다?” “신장 – 105 = 적정체중?” “콜레스테롤은 낮을수록 좋다?” “OO는 혈액을 맑게 하고 성인병을 치료한다?” 폭풍우처럼 쏟아져 내리는 만병통치약들….

병이 악화되면 약물 탓이다, 병이 나으면 특수요법 탓이다, 몸이 좋아진 것은 대체요법 탓이다, 기력이 회복된 것은 무슨 영약이나 무슨 신비한 것이나 무슨 α와 Ω탓이다….

하지만 나빠진 것은 그런 것 탓이 아니다. 그것과는 상관없는 일이고 그것을 너무 늦게 먹었기 때문이라거나 너무 짧게 먹었기 때문에 죽을 수밖에 없었다고 알려준다. 이럴 수가! 어제의 박수를 오늘 비난한다.

어느 날 포도주를 마시면 암 발생을 억제하고 심장병을 예방할 수 있다는 정보가 퍼져나갔다. 그 덕택에 포도주, 포도주스, 포도 제품은 날개를 달고 팔려 나갔다. 하지만 그것은 얼마를 넘기지 못하고 다른 의견이 고개를 들고 나왔다. 포도주를 먹어 심장병이 예방되는 만큼이나 오히려 심장병이 더 심화되는 사람이 생긴다는 보도가 나왔다.

도대체 어느 장단에 춤을 춰야 옳은가? 아니, 꼭 그런 장단에 춤출 필요가 있는 것일까? 커피 한 잔의 학설도 이와 너무나 유사한 실례이며, 우리나라에서만 반짝했던 뽕잎과 누에가루 사건도 똑같은 에피소드가 된다.

우리는 이미 충분히 갖고 있다. 사실 사람들이 한평생 먹고 사는 데 있어서 그렇게 많은 새로운 정보들이 끊임없이 필요한 것일까? 그렇게 날마다 새로 쏟아져 나오는 무수한 소식들이 진실로 인간을 행복하게 하는 것일까? 도대체 인간들은 그런 소문들을 비싼 돈 주고 사서 진실로 무병장수에 보탬 되게 쓰고 있는 것일까?

불필요한 것들을 믿고 먹다가 오히려 몸이 더 나빠지거나 암에 걸리는 경우도 많다. 또한 암은 내시경이나 CT를 해보았으니 걱정 없다고 믿고 있다가 얼마 후 덜컥 암이 발견되는 경우도 많이 있다.

이런 것들 모두가 잘못된 정보 탓이다. 우리가 건강하게 오래 사는 데에는 아주 특별한 묘책이 있는 것이 아니며, 우리가 암에 걸렸는가를 알아보는 데에도 아주 비싼 특수검사가 따로 있는 것이 아니다. 이미 우리는 다 갖고 있었다. 더 이상 필요한 것이 없을지도 모른다. 사실 원래 우리는 조상들이 물려준 삶의 방식만으로도 우리가 먹고 사는 데엔 거의 충분한 것들이 이미 마련되어 있었던 것은 아닐까?

김형일 의학박사는 <백전백승 자기진단법>과 <살만하면 암에 걸린다> <장수촌 DNA 암은 없다>의 저자로 혈액정밀검진 분야의 전문가이며 가장 설명을 잘해주는 의사로 유명하다.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 기사

  • [이승남 박사의 건강제안] 미네랄이 부족하면?

    2018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가을호 8p

    【건강다이제스트 | 강남베스트의원 이승남 박사】 비타민이 부족하면 건강을 해친다는 것을 잘 알고 있습니다. 미네랄이 부족하면 우리 몸은 어떻게 될까요? 자동차에 비유하면 비타민은 자동차 윤활유와 같고, 미네랄은 자동차의 미세한 부품과 같습니다. 즉, 우리 몸을 이루고 있는 구성 성분 중에 미네랄이 그만큼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입니다. 미네랄은 약 30가지가 있습니다. 칼슘, 마그네슘, 인, 칼륨, 클로라이드가 전체 미네랄의

  • [박민선 교수의 건강제안] “체력 좋다고 과신하면 병 키웁니다”

    2018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가을호 10p

    【건강다이제스트 |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박민선 교수】 택시 운전을 하는 55세 남성이 허리 통증을 호소했습니다. 전문과 진료 결과, 수술이나 약물치료를 요하는 특정질환은 없었습니다. 환자는 장시간 운전을 하고, 건강을 위해 헬스클럽에서 웨이트트레이닝과 달리기를 하고 있었습니다. 타고난 체력도 강했고, 젊었을 때부터 운동을 해왔던 터라, 허리 통증이 심해지니 운동을 더 열심히 해 스스로 치료하고자 했는데, 열심히 할수록 허리 통증은

  • [명의에게 듣는다] 지방간 걱정될 때… “예방지침 7가지 꼭 기억하세요”

    2018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가을호 12p

    【건강다이제스트 | 분당서울대병원 소화기내과 김진욱 교수】 고대 바빌론-앗시리아에서는 희생 제물의 간 모양을 살펴서 운명을 점치는 전통이 있었다고 합니다. 성경 에스겔 21:21에도 “점을 치되 화살들을 흔들어 우상에게 묻고 희생 제물의 간을 살펴서”라는 구절이 있지요. 고대인들은 심장이나 폐와 같이 역할이 뚜렷한 장기에 비하여 그 직접적인 기능이 불분명한 간에 대하여 신비감을 느꼈습니다. 간은 우리 몸의 발전소입니다. 발전소가 발전에

  • [명의에게 듣는다] 지방간 걱정될 때… “생활습관 개선이 절대적입니다”

    2018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가을호 14p

    【건강다이제스트 | 연세대 의대 세브란스병원 내분비내과 이병완 교수】 간에 지방이 많이 축적돼 문제가 되는 지방간은 결코 약으로 고칠 수 없습니다. 생활습관 개선이 절대적입니다. 내 생활 속에서 지방간을 만든 원인을 제거하는 것이 치료의 시작이 됩니다. 지방간 진단을 받으면 다들 궁금해 합니다. “무얼 먹어야 하나요?” 이 같은 접근은 결코 옳은 방법이 아닙니다. 어떤 것을 먹어서 지방간을 없애겠다는

  • [명의의 건강비결] 행동하는 긍정주의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채정호 교수

    2018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가을호 16p

    【건강다이제스트 | 정유경 기자】 “인정하고 수용하면 그 순간부터 행복해집니다!” 어쩐지 그래야 할 것 같았다. 어쩐지 불행해질 것 같아서다. 어쩐지 그렇게 사는 사람이 부러웠다. ‘긍정’을 말하는 거다. 우리는 긍정적으로 살자는 말을 많이 한다. 이것이 좌우명인 사람도 흔하다. 그런데 우리가 아는 긍정이 진짜 긍정이 아니란다. 더구나 그게 우리를 불행하게 한단다. 이 땅의 수많은 ‘긍정주의자’의 어안을 벙벙하게 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