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하를 얻고도 건강을 잃으면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정기구독 02-702-6333

[이승남 박사의 건강제안] 미네랄이 부족하면?

2018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가을호 8p

【건강다이제스트 | 강남베스트의원 이승남 박사】

비타민이 부족하면 건강을 해친다는 것을 잘 알고 있습니다. 미네랄이 부족하면 우리 몸은 어떻게 될까요? 자동차에 비유하면 비타민은 자동차 윤활유와 같고, 미네랄은 자동차의 미세한 부품과 같습니다. 즉, 우리 몸을 이루고 있는 구성 성분 중에 미네랄이 그만큼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입니다.

미네랄은 약 30가지가 있습니다. 칼슘, 마그네슘, 인, 칼륨, 클로라이드가 전체 미네랄의 50% 이상을 차지합니다. 구리, 아연, 망간, 코발트, 요오드도 우리 몸이 필요로 하는 미네랄이며, 아주 적은 양이지만 불소, 비스무스 등도 필요합니다. 다시 말해 극미량의 미네랄이라도 우리 신체 기능을 유지하는 데 꼭 필요하기 때문에 우리 몸에서 생성 못하는 미네랄은 꼭 섭취해 주어야 합니다.

주요 미네랄의 대표적인 작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칼슘 : 뼈의 생성과 유지, 근육의 수축과 이완, 신경자극전달, 혈액응고, 신진대사에 관여하고, 아동의 성장과 발달에 필요하며, 기억력의 유지에도 꼭 필요합니다. 특히 부족하면 골다공증으로 골절이 잘 생겨 생명을 위협할 수 있습니다. 고용량의 정제된 칼슘 영양제는 혈액 속에서 뼈로 빨리 흡수되지 않기 때문에 오히려 혈관의 동맥경화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음식으로 섭취하는 칼슘은 동맥경화증을 유발하지 않습니다. 말린 꽃새우가 무게 당 칼슘 양이 제일 많고, 말린 멸치, 치즈, 우유 등이 좋습니다.

2. 마그네슘 : 뼈의 대사에 꼭 필요하고, 아미노산 활성화, 단백질 합성에 필요하며, 에너지인 ATP 합성에 필요합니다. 신경전달 작용에서 칼슘과 반대 역할을 하여 근육을 이완시킵니다. 부족한 경우 집중력 저하, 근육 떨림, 당뇨병, 무기력증, 부정맥, 불면증, 불안증 등이 생길 수 있습니다. 견과류와 다시마에 풍부합니다.

3. 칼륨 : 체내의 수분 양과 산·알칼리 균형을 조정하고, 에너지대사, 근육의 수축과 이완, 혈압의 유지, 몸속 노폐물 처리, 혈관 벽의 확장으로 혈압을 낮추는 데 필요합니다. 부족하면 무력감, 식욕부진, 불안, 불면증이 나타나고 심하면 부정맥으로 사망할 수 있습니다. 육류, 우유, 채소와 과일에 풍부하고 가공하면 감소되므로 천연식품이 좋습니다.

4. 아연 : 인슐린 대사, 호르몬 활성화(성장, 성, 갑상선, 프로락틴 등), 면역기능, 영양소의 합성, 세포막 안정, 핵산의 합성 등에 관여합니다. 아연이 부족하면 면역세포 기능이 떨어지고, 피부병이 잘 생기고, 아이들은 왜소증이 나타납니다. 아연이 풍부한 식품은 굴, 조개, 전복 등입니다.

이 같은 미네랄 결핍 상태는 모발검사를 통하여 자신이 어떤 미네랄이 부족한지 약 30가지 종류별로 알 수 있습니다. 조금 부족한 것은 음식으로 보충하고 많이 부족한 것은 미네랄 보충제로 섭취합니다.

이승남 박사는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서울대병원 외래교수, 대한체형의학회 회장, 서울아산병원 외래교수를 역임했다. KBS <아침마당>, <생로병사의 비밀>, MBC <생방송 오늘>,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등에 출연하며 국민건강주치의로 활동 중이다. 주요 저서는 <나이보다 젊게 사는 사람들의 10가지 비밀 젊음의 습관>, <착한 비타민 똑똑한 미네랄 제대로 알고 먹기> 등 다수가 있다.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 기사

  • [이승남의 건강제안] 삶은 달걀 매일 먹으면 독이 될까? 약이 될까?

    2019년 02월호 10p

    【건강다이제스트 | 강남베스트의원 이승남 박사】 삶은 달걀을 매일 한 개씩 먹으면 건강에 독이 될까? 약이 될까? 예전에는 달걀노른자 속에 콜레스테롤이 많아서 매일 먹게 되면 고지혈증이나 비만의 원인이 된다고 생각하고 되도록이면 삼가도록 했다. 하지만 이것은 진실이 아니다. 명백히 잘못된 상식이다. 물론 달걀노른자에 콜레스테롤이 약 230mg 정도 들어 있어서 하루 콜레스테롤 섭취량인 300mg의 ⅔ 이상이 있기 때문에

  • [이승남의 건강제안] 2019년 새해에는… “꼭 필요한 비타민 챙기세요”

    2019년 01월호 10p

    【건강다이제스트 | 강남베스트의원 이승남 박사】 2019년 기해년(己亥年), 황금돼지띠의 해가 밝았습니다. 올해는 부자가 되는 아이가 태어나는 해라고 하는데, 모두 다 황금돼지의 운명을 타고 태어났을까요? 99% 노력하는 사람은 천재가 따라가지 못한다는 말이 있듯이, 본인의 노력이 없으면 절대 성공할 수가 없습니다. 건강도 마찬가지입니다. 운동도 하지 않고, 음식도 제 마음대로 먹고, 술·담배도 과하게 한다면 황금돼지해에 건강의 황금을 캐는 것이

  • [이승남 박사의 건강제안] 양치질 잘 안 하면 암도 생긴다!

    2018년 12월 건강다이제스트 감사호 10p

    【건강다이제스트 | 강남베스트의원 이승남 박사】 양치를 잘 안 하면 치석이 잘 생기고 치주염이나 충치가 잘 생긴다는 것은 누구나 잘 알고 있는 사실이다. 어릴 때부터 치아를 잘 안 닦으면 치아에 벌레 생긴다는 말은 많이 들었지만, 양치질을 잘 안 한다고 암도 생길 수 있을까? 미국 터프츠대학 의과대학 연구팀은 약 15년간 성인 약 75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하였다. 치아를 잘

  • [이승남 박사의 건강제안] 위험한 경고음! 미세먼지·초미세먼지 “어떡하나?”

    2018년 11월 건강다이제스트 행복호 10p

    【건강다이제스트 | 강남베스트의원 이승남 박사】 대기오염이 점점 심해지면서 미세먼지의 위험성이 심각하게 나타나고 있다. 미세먼지보다 더 작은 초미세먼지는 미세먼지보다 더욱더 위험하다. 미세먼지가 호흡기로 들어가면 기관지염, 폐염 등을 일으킬 수 있고, 초미세먼지는 혈관으로 침투되어 혈관 손상을 일으켜서 뇌혈관 질환(뇌출혈, 뇌경색)이나 심혈관 질환(심근경색, 협심증)의 원인이 되며 암도 유발한다. 더욱 놀라운 것은 영국 런던의 퀸메리대 의대 연구팀이 발표한 내용이다. 초미세먼지의 일종인 미세 탄소

  • [이승남 박사의 건강제안] 잠 많이 잘수록 미인이 된다고?

    2018년 10월 건강다이제스트 결실호 10p

    【건강다이제스트 | 강남베스트의원 이승남 박사】 잠자는 숲 속의 백설공주가 미인인 까닭은 왕비가 준 사과 속의 독으로 오랫동안 잠을 잤기 때문에 예뻐진 것일까? 동화 속에서처럼 잠을 오랫동안 자게 되면 햇빛을 쬐지 못하기 때문에 피부는 하얗고 기미나 잡티는 없을 수 있기에 피부 노화가 거의 생기지 않는다. 피부 노화의 주범이 자외선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햇빛을 오랫동안 안 쬐면 비타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