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하를 얻고도 건강을 잃으면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정기구독 02-702-6333

[건강요리] 냉방병 걱정 끝! 약선요리 4가지

2006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청명호

【도움말 | 한국섭생연구원 허봉수 원장】

지끈지끈 두통에다 피로와 한없는 무력감….

여름철 우리를 더욱 힘들게 하는 증상들이다. 이름하여 냉방병이다. 현대 문명의 이기가 만들어낸 이 병은 실내외의 온도 차이가 섭씨 5~8도 이상 지속되는 환경에서 장시간 동안 생활할 때 흔히 나타난다.

올 여름, 만약 냉방병으로 힘들고 지친다면 잠깐 주목하자! 더위 이기는 보양식일 뿐만 아니라 냉방병까지 훌훌 없애주는 약선요리 4가지를 소개한다.

매실차 – 여름철 무기력증 말끔 해소

0609food01

매실차는 여름철 갈증 해소와 피로 회복에 매우 효과적이다. 매실에는 구연산, 사과산 등 유기산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젖산이 근육에 쌓이는 것을 방지하므로 어깨 결림, 두통, 요통 등을 예방한다. 심한 무더위에 지치거나 과도한 에어컨 사용으로 인해 컨디션이 안 좋을 때 복용하면 제격이다. 매실은 양성식품으로 평소 몸이 냉하고 추위에 약한 음체질에게 적당하다. 또한 매실에 함유된 피크린산은 독성물질을 분해하는 역할을 하여 식중독, 배탈 등 음식으로 인한 질병을 예방, 치료하는 데도 효과적이다.

【재료】

청매 1kg, 설탕 1kg

【만드는 법】

1. 청매를 물에 씻어 물기를 제거한 후 매실에 구멍을 뚫어 놓는다.

2. 유리병에 청매 1kg, 설탕 1kg을 넣고 고루 잘 섞어 매실이 보이지 않게 덮은 후 밀봉하여 서늘한 곳에 둔다.

3. 가끔 뒤집어 주어 고루 섞이도록 한다.

4. 약 1개월이 지난 뒤 과육이 쪼글쪼글해졌을 때 매실을 건져낸다.

5. 매실시럽은 밀봉하여 서늘한 곳에서 하루 이상 숙성시킨 후 냉장 보관한다.

6. 시원한 물에 적당량 타서 마신다.

미나리 냉채 – 정신이 맑~아지는 청량제

0609food02

미나리는 독특한 향과 맛을 내어 여름철 입맛을 돋우어 줄 뿐 아니라, 단백질은 물론 철분, 칼슘, 인 등 무기질과 섬유질이 풍부한 식품이다. 또, 비타민 A, B1, B2, C 등을 다량으로 함유한 알칼리성으로 정신을 맑게 해주고, 신진대사를 촉진시켜 체온을 정상으로 유지시키는 작용을 한다. 미나리는 양성식품으로 여름철 지치기 쉬운 음체질의 보양식품으로 많이 사용하는 야채로, 고혈압이나 신경쇠약증, 스트레스 해소에도 도움이 되며 빈혈이 있는 사람이 꾸준히 즙을 내어 먹으면 좋다.

【재료】

미나리 1/3단, 파프리카 2개, 양파 1개, 당근 30g, 표고버섯 2장, 부추 20g, 무순 약간, 계란 2개

【참깨소스】

참깨가루 4큰술, 간장 1큰술, 식초 5큰술, 설탕 3큰술, 물 3큰술, 와사비 1큰술

1. 미나리와 부추, 당근은 씻어서 4~5cm 길이로 썬다.

2. 파프리카, 양파는 채썰어 준비하고 무순은 씻어 놓는다.

3. 표고버섯은 살짝 데쳐서 채를 썰어 준비한다.

4. 계란은 흰자, 노른자를 분리하여 지단을 부치고, 각 4~5cm 길이로 썰어 놓는다.

5. 깨소금, 간장, 식초, 설탕, 물, 와사비를 섞어 소스를 만든다.

6. 썰어놓은 야채와 표고, 계란지단을 섞고 깨소스를 뿌려 잘 버무려낸다.

땅콩죽 – 몸의 열을 내리는 여름철 보양죽

0609food03

땅콩은 지방과 단백질이 풍부하고, 엽산을 함유하고 있어 가임기 여성이나, 태아, 성장기 아이들의 영양간식으로 좋다. 땅콩의 지방은 불포화 지방산으로 콜레스테롤 수치를 떨어뜨리는 작용을 하고,  비타민 E와 티록신이 피의 흐름을 좋게 하여 냉증이나 동상을 낫게 하므로 여름철 고열이나 냉방병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에게 효과적이다.

땅콩은 음성식품으로 평소 몸에 열이 많고 땀을 많이 흘리는 양체질에게 잘 맞는 식품이다. 단, 설사가 심한 사람은 주의하도록 한다.

【재료】

멥쌀 1컵, 땅콩 1컵, 소금, 대추 약간씩

【만드는 법】

1. 쌀은 불려서 믹서기에 물 2컵을 넣고 곱게 갈아 놓는다.

2. 땅콩은 믹서기에 물 1컵을 넣어 곱게 갈아 놓는다.

3. 땅콩, 대추는 약간 굵게 다져 놓는다.

4. 냄비에 불려놓은 쌀과 물 3컵을 넣어 저으면서 약한 불로 쌀이 퍼지도록 끓인다.

5. 끓어오르면 갈아놓은 땅콩을 넣어 끓이고 소금으로 간한다.

6. 그릇에 땅콩죽을 담고 대추, 땅콩을 보기좋게 뿌려낸다.

생과일주스 – 피로회복에 효과 만점

0609food04

무더위로 인한 피로와 갈증, 냉방병에는 비타민과 무기질이 다량 함유된 제철과일이 제격이다. 양체질에게 잘 맞는 음성질의 과일 중 포도는 단맛을 내는 포도당과 과당의 영향으로 피로회복에 효과적이고, 혈중 콜레스테롤을 저하시켜 혈액의 순환을 돕는다.

참외는 알칼리성 식품으로 여름철 산성으로 변하기 쉬운 몸의 균형을 유지시켜주고 이뇨작용을 돕는 칼륨 함량이 높아 부종과 열을 식혀준다. 또한 참외에는 ’쿠쿨비타신’이라는 항암 성분이 들어 있어 암 예방에도 좋다. 그 외 피로회복에 좋고 비타민 C 함량이 높은 키위, 사과, 귤, 메론 등을 첨가하면 좋다.

【재료】

참외, 포도, 키위, 사과 등, 얼음 5개(10g)

【만드는 법】

1. 입맛에 맞게 과일을 골라 깨끗이 씻고 적당한 크기로 잘라 놓는다.

2. 믹서기에 얼음과 함께 갈아서 시원하게 마신다.

3. 얼음 대신 과일을 직접 얼려서 사용해도 좋다.

<저작권자 © 건강다이제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 기사

  • [질병과 체질밥상] 고혈압 환자에게 약이 되는 체질 밥상 “주식, 부식, 과일도 체질 따라 골라먹어요”

    2002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청량호

    건강다이제스트 | 한국섭생연구원 허봉수 원장 우리 인체의 건강은 한끼 한끼 먹는 음식을 통해서 이루어진다. 그래서 먹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나 음식을 먹을 때는 자기 체질에 맞는 음식을 골라 먹는 지혜가 필요하다. 이른바 약이 되는 체질 밥상이 따로 있다는 말이다. 이러한 체질 밥상은 어떤 질병을 앓고 있다면 특히 주의해야 한다. 질환에 따라 유익한 먹거리와 그렇지 못한 먹거리가

  • [계절건강] 냉방병 vs 일사병 똑똑한 대처법

    2015년 07월 건강다이제스트 휴식호 142p

    【건강다이제스트 | 이기옥 기자】 【도움말 | 선우성 교수 (울산대 의대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 【도움말 | 오범진 교수 (울산대 의대 서울아산병원 응급의학과)】 한여름의 도시라면 실외 온도는 25도 이상일지라도 사무실의 실내 온도는 20도 안팎인 경우가 많다. 이렇듯 실내외의 온도 차가 커서 한여름의 도시 직장인들이 앓는 병이 있다. 바로 냉방병이다. 이와 반대로 한여름의 농촌에서는 노인들이 뙤약볕 아래서 밭일을 하다 일사병으로 생사를 넘나들기도 한다. 한여름에

  • [박민수의 장수학시리즈] 100세 장수를 위한 여름철 온난 건강법

    2013년 09월 건강다이제스트 가을호

    【건강다이제스트 | 서울ND의원 박민수 의학박사】 30세 직장여성인 이현 씨는 이주일 전부터 시작된 미열과 기침, 두통과 소화불량, 온몸이 쑤시는 증상으로 병원을 찾았다. 워낙 건강체질인 그녀는 감기에 걸려도 감기약 한 번 먹는 일 없이 곧잘 낫곤 했던 터라 아무래도 독감에 걸린 것 같다고 걱정하였다. 몇 번 구토를 하기도 했다며 영문을 모르겠다고 했다. 진찰을 해보니 특별한 염증 증상은

  • [허봉수의 건강요리] 콜레스테롤 뚝! 최고의 식품 2가지

    2007년 01월 건강다이제스트 희망호 20p

    【도움말 | 한국섭생연구원 허봉수 원장】 혈액 속의 콜레스테롤이나 지방성분이 과다하게 많아지면 혈액이 원활하게 흐르지 못하는 상태인 동맥경화 현상을 일으키게 된다. 동맥경화에 의해 혈관이 좁아지면 심근경색과 같은 심장질환과 뇌졸중의 위험도가 급격히 상승하게 된다. 따라서 이런 불행을 미연에 예방하려면 평소 콜레스테롤이나 중성지방의 축적을 막는 식품을 즐겨 먹는 것이 좋다. 이때 가장 효과가 좋은 식품 두 가지는 마늘과

  • [허봉수의 건강요리] 협심증 예방하는 약선요리 4가지

    【도움말 | 한국섭생연구원 허봉수 원장】 협심증은 심장의 근육이 필요로 하는 혈액량이 충분히 공급되지 못할 때 나타나는 흉통을 말한다. 대개 관상동맥의 이상에 의해 발생한다. 이러한 협심증은 방치하면 돌연사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미리미리 예방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평소 꾸준히 먹으면 협심증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는 약선요리 4가지를 소개한다.  양파 호두볶음 – 심장박동 조절하는 영양식 호두의 성질은 따뜻하고

Leave a Reply